好韓國 | 好人才 펀팟라이프교육부동산여행커뮤니티비즈쇼핑
 
취업자료> 취업칼럼
코로나19시대의 직장인,"모임 대신 자기계발한다!" 등록일 : 21/05/21

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되면서 회식과 모임은 취소되는 경우가 많고 여행 역시 떠나기가 요원하다. 이에 늘어난 여가시간을 자기계발의 기회로 만드는 직장인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품 사람인(www.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직장인 1,266명을 대상으로'자기계발 현황에 대해 조사한 결과, 5명 중 3명(64.5%)이 현재 자기계발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특히, 코로나19 상활이 '자기계발을 하는 데 여러 영향을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중65.8%가 코로나19가 자기계발에 영향을 미쳤다고 답한 것.

구체적인 영향으로는 '고용 불안감으로 인해 자기계발 필요가 늘어남(56.1%, 복수용답)을 첫번째로 끝았다. 코로나19 장기화로 기업의 경영난과 대규모 해고, 일자리 감소 등을 목격한 직장인들의 고용 불안감이 자기계발 욕구에 불을 지핀 것으로 풀이된다.

다음으로 '불안한 심리로 인해 재테크 등에 관한 관심이 촉발됨(43.2%), 집콕 등으로 인해 자기계발에 투자할 시간이 많아짐(33%), '퇴직 이후 또는 N잡을 준비하는 계기가 됨(30.2%), '모임 축소 등으로 자기계발에 투자할 비용이 생김(17.7%)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또, 응답자 절반 이상(53.1%)은 코로나19로 이전보다 자기계발 시간이 늘었다고 답해 투자하는 시간에도 상당 부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그럴다면, 코로나19 시대 직장인들은 어떤 자기계발을 주로 하고 있을까?

가장 많은 56%(복수용답)가 '업무 관련 자격증 취득을 끝았다. 이어서 주식, 부동산 등 재테크 공부(42.2%), '영어, 중국어 등 외국어 회화(28.2%), '취미, 특기 활동(23.7%), 본업 외 자격증 취득(21.1%), '토익, 토플 등 공인어학점수 취득(11.8%) 등의 순으로 응답했다.

자기계발 방식으로는 '온라인 강의 수강(56.6%, 복수용답)이 단연 많았고, 이어 '관련 서적 독학(43.3%), '유튜브 등 개인 방송(40.6%), '학원 등 오프라인 교육(16.9%), 대학원 등 진학(6.3%), '스터디 모임'(4.8%) 등도 있었다.

자기계발에 투자하는 시간은 일주일 평균 4.5시간으로 조사됐으며, 주로 '퇴근 후(65.7%, 복수응답) 시간을 활용한다고 답했다. 이외에도 '주말/휴일(45.3%), '자투리 시간(33%), '출퇴근길(13.4%), 점심시간(4.9%), 출근 전(4.9%)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출처: 월간 리크루트
 
아이디저장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금주의 인기검색어
   복장    악세사리
   사무직    출납
   기사    회계
   무역    아줌마
   교주    총무
회사 소개 | 인재채용 | 사이트 소개 | 이용약관 | 제휴사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